상단여백
HOME Weekly Issue
'화제의 중심' 효린, '런닝맨' 개리와 19금 퍼포먼스 재조명... "유재석이 놀란 이유는?"

효린의 과거 '런닝맨'에서 선보였던 19금 퍼포먼스가 새삼 화제다.

1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효린'이 올랐다. 이와 관련해 효린의 과거 SBS '런닝맨' 출연 당시 모습이 주목받고 있다.

과거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씨스타 멤버들과 몬스타엑스 셔누가 '런닝맨' 멤버들과 함께 춘천으로 MT를 떠났다.

현장에 도착해 ‘자기소개 댄스타임’을 갔던 멤버들 가운데 개리와 효린은 가슴과 엉덩이가 돋보이는 화끈한 춤을 선보였다.

이에 유재석을 비롯한 ‘런닝맨’ 멤버들은 화들짝 놀라며 “수위조절을 하라”며 두 사람을 말렸다. 특히 유재석이 “지금 뭐하는 거냐. 경고다”라고 하자 개리는 “왜 우리 흥을 막냐”며, “나쁜 짓 한 것도 아니지 않느냐”는 반응을 보였다.

이후 개리와 효린은 막대과자의 양 끝을 입에 문 채 1분간 만보기의 숫자를 올리는 게임도 함께 했다. 이때도 두 사람은 몸을 흔들며 삼바를 연상케 하는 춤을 춰 멤버들을 낯부끄럽게 했다. 유재석은 “난 진짜 못 보겠다”며 부끄러워 하기도 했다.

한편 효린은 지난 12월 31일 방송된 시상식에서 명불허전 퍼포먼스로 화제의 중심에 섰다.

김선혜 기자  webmaster@newswiz.kr

<저작권자 © 뉴스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