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Daily Issue
'둥지탈출3' 이일재, 폐암투병과 가족들의 사랑... "시청자들에게 감동 선사"

'둥지탈출3'에서 이일재 가족의 감동적인 스토리가 화제다.

지난 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둥지탈출3’에서는 이일재 가족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이일재는 최근 활동이 뜸했던 것에 대해 “몸이 상당히 안 좋았다”면서 “아주 위험한 상황까지 갔는데 지금은 고비를 넘겨서 좋아졌다”고 설명했다. 

이어진 화면에서는 두 딸에게 많은 잔소리를 하는 그의 모습이 공개됐다. 게스트로 출연한 함소원이 “나도 듣기 싫다”며 질색할 정도였다. 이일재는 이에 대해 폐암선고 받았던 이력 때문이라고 털어놨다. 

이일재는 “예전에는 상황이 안 좋아 아주 위험한 상황까지 갔었다”면서 “‘부모로서의 책임을 다할 수 없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 했다. 

이어 “‘이런 병이 나에게도 오는구나’ 한참을 탄식했다”면서 “아이들이 어리다 보니 내가 잔소리를 많이 해서라도 사회에 나가 좋은 사람이 될 수 있도록 해주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방송에 출연할 수 있을 정도로 상태가 많이 호전됐다고 덧붙였다.

최성진 기자  webmaster@newswiz.kr

<저작권자 © 뉴스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