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둥지탈출3' 이일재, 폐암투병과 가족들의 사랑... "시청자들에게 감동 선사"

최성진 기자 / 기사승인 : 2018-12-06 21:40:39
  • -
  • +
  • 인쇄

'둥지탈출3'에서 이일재 가족의 감동적인 스토리가 화제다.

지난 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둥지탈출3’에서는 이일재 가족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이일재는 최근 활동이 뜸했던 것에 대해 “몸이 상당히 안 좋았다”면서 “아주 위험한 상황까지 갔는데 지금은 고비를 넘겨서 좋아졌다”고 설명했다.

이어진 화면에서는 두 딸에게 많은 잔소리를 하는 그의 모습이 공개됐다. 게스트로 출연한 함소원이 “나도 듣기 싫다”며 질색할 정도였다. 이일재는 이에 대해 폐암선고 받았던 이력 때문이라고 털어놨다.

이일재는 “예전에는 상황이 안 좋아 아주 위험한 상황까지 갔었다”면서 “‘부모로서의 책임을 다할 수 없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 했다.

이어 “‘이런 병이 나에게도 오는구나’ 한참을 탄식했다”면서 “아이들이 어리다 보니 내가 잔소리를 많이 해서라도 사회에 나가 좋은 사람이 될 수 있도록 해주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방송에 출연할 수 있을 정도로 상태가 많이 호전됐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뉴스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PHOTO NEWS

Monthly Issue

+

Weekly Issue

+

Daily Issu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