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eekly Issue
‘창작의 신’ VAV 노윤호, 자작곡으로 깔끔하게 오디션 통과...실력파 아이돌 인증
VAV 노윤호 사진=MBC 방송 캡처

VAV 멤버 노윤호가 앞으로의 활약을 예고했다.

지난 25일 오후 10시 30분 MBC MUSIC과 MBC every1에서 ‘창작의 신 : 국민 작곡가의 탄생’(이하 ‘창작의 신’)이 첫 방송됐다.

이날 K-POP(케이팝)을 대표하는 작곡가 겸 프로듀서 윤일상과 라이머, 라이언 전, 가수 휘성, 신현희가 스페셜 심사위원으로 나섰고 각자의 사연과 포부를 가진 600여 명의 지원자가 나왔다.

특히 지원자 중에는 현직 아이돌 멤버도 있어 눈길을 끌었다. ‘에이노’라는 예명으로 활동하고 있는 노윤호는 개성이 담긴 자작곡을 선보여 1차 오디션을 통과했다.

노윤호는 자작곡 ‘I see you’(아이 씨 유)로 다섯 명의 심사위원 마음을 사로잡아 2차 오디션에도 진출, 라이머로부터 “많이 달라졌다.

놀랐다. 깔끔한 분위기의 노래다. 앞으로 본인만의 색깔을 보여주는 것이 기대된다”며 “군더더기 없이 좋게 들었다. 노련한 느낌이 날 정도로 사운드부터 전체적인 라인의 흐름이나 랩이 짜임새 있었다”는 칭찬을 받았다.

칭찬을 받은 노윤호는 “특히 라이머 프로듀서님을 만나 뵙고 싶어서 출연했다. 서바이벌 프로그램에서 뵌 적이 있다. 성장했다는 걸 보여드리기 위한 마음으로 출연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창작의 신’은 작곡가 공개 오디션으로 K-POP의 위상을 이어갈 뉴 히트 메이커의 발굴, 작곡가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김경욱 기자  webmaster@newswiz.kr

<저작권자 © 뉴스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